11.21
주요뉴스
뉴스홈 > 모바일
KT, 현장 중심 조직 개편현장 실행력 및 유통채널 경쟁력 강화에 초점

   
 
[아이티데일리] KT(회장 황창규)는 현장 조직의 영업 경쟁력 강화를 위해 조직개선을 실시한다고 29일 발표했다.

KT는 기존 236개 지사를 통합해 79개로 광역화했으며, 지사 하부 조직으로 181개 지점을 신설함으로써 현장 중심의 실행력을 강화했다고 설명했다.

예를 들어, 기존 수도권강남고객본부의 분당, 여주, 이천지사가 분당지사로 통합되면서 기존 지사는 지점이 되고, 부산고객본부의 경우 금정, 동래, 양산지사가 금정지사로 통합되면서 나머지 지사는 지점이 되는 형태다.

KT는 이로써 기존 각 권역의 업무는 그대로 유지하되 조직의 효율성 차원에서 현장의 실행력을 높일 수 있는 형태로 배치한 점이 특징이라고 덧붙였다. 또한, 유통채널의 경쟁력 강화를 위해 기존 KT 직영 체계에서 전문 유통관리 체계로 전환해 인력 및 업무효율화를 도모했다.

KT는 이번 개선안을 4월 30일부터 적용, 자사 영업재개와 함께 현장 및 영업 조직을 효율화해 경쟁력을 강화한다고 밝혔다.

인기기사 순위
(우)08503 서울특별시 금천구 가산디지털1로 181 (가산 W CENTER) 1713~1715호
TEL : 02-2039-6160  FAX : 02-2039-6163  사업자등록번호:106-86-40304
개인정보/청소년보호책임자:김선오  등록번호:서울 아 00418  등록일자:2007.08  발행인:김용석  편집인:김선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