09.22
주요뉴스
뉴스홈 > 모바일
전화번호 식별 앱 ‘후스콜’ 누적 다운로드 1000만 돌파500만 돌파 이후 2개월만에 100% 이상 성장

   
 
[아이티데일리] 네이버 자회사 캠프모바일(대표 이람, 박종만)은 전화번호 식별 앱 ‘후스콜(Whoscall)’이 전세계 40여개 국가에서 누적 다운로드 1,000만 건을 돌파했다고 26일 밝혔다.

후스콜은 지난해 12월 500만 건을 기록한 이후 불과 2개월 만에 100% 이상 성장하며 1,000만 다운로드를 돌파했다.

후스콜은 대만, 태국, 베트남 등 7개 국가의 구글플레이에서 ‘2013 올해의 베스트 앱’으로 선정되는 등 스미싱 피해 예방에 대한 이용자들의 관심이 높아지면서, 국내 다운로드도 증가하고 있는 추세이다.

후스콜은 발신자 식별, 스팸차단 등의 기능을 제공하는 앱으로, 차별화된 기술을 통해 구축한 전세계 6억개의 전화번호DB를 활용해 스팸 및 스미싱, 보이스피싱 등으로부터 예방할 수 있다.

또, 후스콜은 ‘안티 스미싱’ 기능을 적용하여 문자 메시지에 포함된 출처 불명의 URL을 빠르게 분석한 뒤 안전성 및 위험 정도를 알려주게 된다.

이로써 후스콜 이용자들은 스미싱, 스팸 등의 1차적 위험으로부터 벗어날 수 있을 뿐만 아니라, 실수로 출처 불명의 URL을 클릭하더라도 네이버 백신을 통해 해당 URL로 바로 연결되는 위험성까지 추가로 차단할 수 있게 된다.

한편, 캠프모바일은 지난해 12월 대만을 글로벌 공략을 위한 발판으로 마련하기 위해 활용하고자 ‘후스콜’을 서비스하는 대만 모바일 업체 '고고룩'을 인수한 바 있다.

인기기사 순위
(우)08503 서울특별시 금천구 가산디지털1로 181 (가산 W CENTER) 1713~1715호
TEL : 02-2039-6160  FAX : 02-2039-6163  사업자등록번호:106-86-40304
개인정보/청소년보호책임자:김선오  등록번호:서울 아 00418  등록일자:2007.08  발행인:김용석  편집인:김선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