09.29
주요뉴스
뉴스홈 > 컴퓨팅
넥슨, 모바일게임 개발사 ‘엔펀(NFUN)’에 투자개발력과 성장 가능성 높이 평가… 공동사업 기회 모색 등 협력관계 확대
넥슨(대표 서민)은 모바일 게임 개발사 엔펀(NFUN, 대표 조인숙)과 투자 계약을 체결했다고 26일 밝혔다.

엔펀은 올해 초 설립한 신생 모바일 게임 개발사로, 구체적인 투자조건은 공개되지 않았다. 양사는 이번 투자를 계기로 각자가 보유한 게임 개발에 관한 지식과 경험의 공유, 공동사업 기회 모색 등 협력관계를 확대할 계획이다.

넥슨 서민 대표는 "풍부한 모바일 게임 개발 경험을 갖춘 뛰어난 인재들이 모인 역량 있는 개발사와 다각도로 협력할 수 있는 길을 열게 된데 의의를 둔다"며 "앞으로도 모바일 게임 개발사와의 투자, 협업 등 사업기회를 지속적으로 모색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엔펀 조인숙 대표는 "다양한 협력관계에 대한 논의가 투자로 이어지게 돼 기쁘다"며 "앞으로도 양사가 힘을 합쳐 의미 있는 결과를 만들도록 노력할 것이다"고 말했다.

엔펀은 조인숙 전(前) 펀섬 대표가 설립한 신생 모바일 게임 개발사다. 포켓아일랜드, 라멘이야기 등의 SNG와 2012 런던 올림픽 등 다수의 스포츠 게임을 개발 서비스 한 유수의 개발자들이 다수 포진해 있으며, 연내 약 7개의 모바일 게임을 선보이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다.

한편, 넥슨은 지난해 글룹스(gloops)와 인블루(inBlue) 등 모바일 게임 개발사를 인수한 데 이어 최근에는 디∙엔∙에이(DeNA)와 전략적 업무 제휴 체결, 모바일 게임 전문 개발사인 '네온스튜디오'를 설립하는 등 모바일 사업 강화를 위해 다양한 전략을 펼치고 있다.

인기기사 순위
(우)08503 서울특별시 금천구 가산디지털1로 181 (가산 W CENTER) 1713~1715호
TEL : 02-2039-6160  FAX : 02-2039-6163  사업자등록번호:106-86-40304
개인정보/청소년보호책임자:김선오  등록번호:서울 아 00418  등록일자:2007.08  발행인:김용석  편집인:김선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