08.04
뉴스홈 > 컴퓨팅
삼성전자, 수원사업장에 '어린이집' 개원디지털시티에 보육 정원 600명, 건물 연면적 2,800평 규모로
삼성전자는 여성 임직원들이 육아 부담을 덜고 업무에 집중할 수 있도록 어린이집을 개원했다고 5일 밝혔다.

삼성전자는 이날 수원에 위치한 디지털시티에 기존 건물을 증축하고 1개 동을 신축해 보육 정원 600명, 건물 연면적 2800평 규모의 어린이집을 개원했다.

이날 개원한 어린이집은 전국 최대 규모로 원기찬 삼성전자 DMC부문 인사팀장(부사장) 등 주요 임원과 어린이집 교직원 및 학부모들이 개원행사에 참석했다.

삼성전자는 "1996년에 정원 94명으로 처음 개원한 삼성전자 디지털시티 어린이집이 6배 이상 수용 가능한 어린이집으로 거듭나 많은 여성 임직원들의 육아 부담을 덜어 줄 것으로 예상된다"고 말했다.

삼성전자는 전국의 6개 사업장에 9개의 어린이집을 운영하고 있으며, 2012년 현재 총 1900여명의 여성 임직원들이 혜택을 받고 있다.

삼성전자는 원격근무제를 도입해 화상회의 시스템, 수유실 등이 설치된 '스마트워크센터'를 서울과 분당 두 지역에 구축하는 등 여성이 근무하기 좋은 환경을 조성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원기찬 삼성전자 DMC부문 인사팀장(부사장)은 "보다 많은 여성 임직원이 육아 부담을 덜고 본인의 역량을 발휘할 수 있기를 바란다"며 "어린이집 원아들도 밝고 건강하게 자라기를 희망한다"고 말했다.

어린이집은 만1~5세 자녀를 둔 여성임직원이라면 누구나 신청 가능하며 입소 여부는 공개 추첨을 통해 결정된다.
인기기사 순위
(우)08503 서울특별시 금천구 가산디지털1로 181 (가산 W CENTER) 1713~1715호
TEL : 02-2039-6160  FAX : 02-2039-6163  사업자등록번호:106-86-40304
개인정보/청소년보호책임자:김선오  등록번호:서울 아 00418  등록일자:2007.08  발행인:김용석  편집인:김선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