06.17
주요뉴스
뉴스홈 > 칼럼
경영관리 체계 (Business Intelligence)금용찬 지엔씨솔루션 이사/대표

▲ 금용찬 지엔씨솔루션 이사/대표



경영관리의 흐름


전 월호에서 경영관리체계를 전략계층, 운영계층, 실행계층으로 나누어 언급하였다. 특정 비전과 목적을 가지고 구성된 조직들은 모두 이러한 계층적 요소에 따라 조직이 구성되고 업(業)을 영위해 나간다. 이윤추구를 목적으로 하는 기업의 경영관리를 주요 흐름에 따라 정리하면 전체(기업)의 목적을 위한 경영관리의 흐름과 그 결과의 보상이 개인, 즉 구성원의 삶과 연결된다.

특정 목적을 가지고 영위되는 기업은 방향과 환경에 따라 비즈니스의 전략과 방향을 설정하고 비즈니스 활동을 수행해 나가게 된다. 그에 따라 부문별 혹은 팀, 개인 단위까지 목표를 수립하고 주어진 업무 혹은 창의적 업무를 수행하게 된다. "연재 4 : 비전과 목표"에서 언급한 네트워크 조직은 목표에 따른 예산의 수립과 그 결과로서 보상과 연결되는 체계를 경영관리체계가 체질화되고 있다. 반면 의사결정이 소수의 경영층과 창업자에 집중되어 있는 피라미드 조직은 경영관리의 흐름이 공개되지 않고 선순환적으로 연결되어 있지 않는 경우가 많다. 그 원인은 업의 본질적 구조의 단순함에 의한 불필요, 구성원의 유연성 부족(인력 부족), 경영관리의 방법에 익숙하지 않음 등에 기인하며 기업에 따라 경영관리체계의 구성 및 체질개선이 당장 필요하지 않는 경우도 있다.

소수 인원의 지식과 능력, 그 동안 업무관계 혹은 사적으로 구축한 관계에 의하여 존속해온 회사들은 소수인원의 노령화 등에 따른 사업의 전개가 한계에 부딪히게 되고, 2세 경영, 3세 경영 등으로 세습되는 경우에 특히 사업의 원활한 전환이 어려움에 부딪히게 된다. "시스템경영"혹은 "경영관리체계"는 본질적으로 기업의 장기적 존속과 성장에 대한 방법론이기도 하지만 이러한 사업의 전환에 관한 방법론이기도 하다.

경영관리의 흐름이 전략과 방향의 설정 → 목표의 설정 → 성과와 보상의 합의 → 업무의 실행 → 결과의 모니터링 및 비교 → 보상의 집행으로 나누어 볼 때 Business Intelligence의 영역은 목표의 설정, 업무 실행상의 분석도구, 실행 결과의 모니터링 및 비교에 초점이 맞추어진 도구적 측면이 강하며, 정량화되기 어려운 전략과 방향의 설정, 업무의 실행, 보상의 집행은그도구에담긴콘텐츠라할수있다. 성공적인경영관리체계는 Business Intelligence라는 도구 위에 적절한 콘텐츠의 결합을 의미한다. 콘텐츠의 설명은 I장에서 주요하게 언급하였다.

전략과 방향의 설정

기업의 전략과 방향은 지난 기고에서 개략적으로 언급하였다. 작금에 이르러 글로벌 환경의 빠른 변화, 새로운 지식과 기술의 결합, 인터넷의 발달로 사업환경 패러다임의 변화 등으로 눈에 보이지 않는 경쟁의 출현 등으로 공포에 가까운 미래의 불투명함을 하소연하는 기업이 늘고 있으며 잘못된 방향의 설정으로 위기에 빠지고 급격한 축소를 맞는 기업이 늘어나고 있다. (신사업 등은 I장 참조)

목표의 설정(예산, 계획)

사업적 방향이 결정되면 계획을 수립하게 된다. 전사의 계획, 부문별 계획 팀별, 개인별 계획이 상하로 의사소통과 조율을 통하여 이루어진다. 기존사업은 지나간 실적과 데이터를 바탕으로 전사적 방향, 현장의 경험 등을 수렴하여 수립되며 수립의 범위와 깊이는 조직마다 판이하다. 명확한 것은 어려워질수록 수립에 어려움을 느끼며 업무적 권한이 단위조직으로 이양된 네트워크 조직은 예산 수립과 실행, 그 결과의 보상이 더욱 정밀하고 치열하게 이루어진다. Speed와 혁신으로 무장한 조직들은 상세한 목표의 수립이 월 단위, 심지어 수시로 이루어져서 빠르게 업무가 실행되고 대응되고 있다. "합의된 목표의 수립과 열정적 실행, 수시로 변화에 대응하여 목표를 수정 대응하는 빠르고 강한 조직, 유도탄형 조직"이 바로 우리가 대응해야 할 경쟁조직인 것이다.



<이하 상세 내용은 컴퓨터월드 2월 호 참조>

인기기사 순위
(우)08503 서울특별시 금천구 가산디지털1로 181 (가산 W CENTER) 1713~1715호
TEL : 02-2039-6160  FAX : 02-2039-6163  사업자등록번호:106-86-40304
개인정보/청소년보호책임자:김선오  등록번호:서울 아 00418  등록일자:2007.08  발행인:김용석  편집인:김선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