06.27
주요뉴스
뉴스홈 > 비즈니스IT
인텔-노키아, 'Moblin'과 'Maemo' SW 플랫폼 통합다양한 기기의 HW에서 운영될 리눅스 기반 통합 플랫폼 탄생
통신과 컴퓨팅의 융합이 괄목할만한 발전을 이루고 있는 가운데, 인텔과 노키아는 16일 각 사의 모블린(Moblin)과 마에모(Maemo) 소프트웨어 플랫폼을 통합했다고 밝혔다.

이번 결합으로 휴대용 모바일 컴퓨터와 넷북, 태블릿, 미디어폰, 커넥티드 TV, 차량용 인포테인먼트 시스템과 같은 다양한 기기의 하드웨어 플랫폼에서 운영될 리눅스 기반 통합 플랫폼이 탄생된다.

미고(MeeGo)라고 불리게 될 이 오픈 소프트웨어 플랫폼은 인터넷 기반의 최신 애플리케이션과 서비스, 흥미로운 사용자 경험과 관련, 업계의 기술 혁신과 시장 진출을 앞당길 것으로 예상된다.

지난 2009년 6월 발표된 양사의 폭 넓은 전략적 제휴를 바탕으로 한 이번 협력을 발표한 인텔과 노키아는 현재 마에모와 모블린의 기존 커뮤니티뿐만 아니라 통신 및 컴퓨팅 업계 전반으로 활발하게 영역을 넓혀가고 있다.

미고(MeeGo)에는 마에모과 모블린의 최상의 부분들이 결합되어 다양한 프로세서 아키텍처에 맞는 오픈 플랫폼을 만들어 낸다. 미고(MeeGo)는 모블린 코어 OS의 성능, 여러 유형의 기기 및 레퍼런스 사용자 경험에 대한 지원을 기반으로 하고, 모바일 산업 내 마에모의 성장세를 이용하며 소프트웨어 개발자들을 위해 널리 채택된 Qt 애플리케이션 및 UI 프레임워크가 이용된다.

또한, 미고(MeeGo)는 세계적인 마에모 및 모블린 애플리케이션 에코시스템 및 오픈소스 커뮤니티들을 서로 연결한다. 개발자들의 경우, 미고(MeeGo)로 인해 각자의 애플리케이션이 사용될 기기 영역이 확대된다. 애플리케이션 개발에 Qt를 사용하기 때문에 애플리케이션을 한번 제작하면 미고(MeeGo)나 심비안(Symbian) 같은 다른 플랫폼에서 쉽게 적용할 수 있다.

오비 스토어(Ovi Store)는 미고(MeeGo) 및 심비안 기반 기기를 포함해 모든 노키아 기기의 애플리케이션 및 콘텐츠를 배포하는 경로가 될 것이며, 포럼 노키아(Forum Nokia)는 노키아 기기 플랫폼 전반에 걸쳐 개발자들에게 지원을 제공한다.

인텔 앱업SM 센터(Intel AppUpSM Center) 또한 여러 기기 제조 업체들이 선보이게 될 인텔 기반 미고(MeeGo) 기기의 배포 경로 역할을 하게 되며, 인텔 아톰 개발자 프로그램(Intel Atom Developer Program)은 다양한 분야의 디바이스들을 대상으로 하는 애플리케이션을 제공한다.

고성능 기기에서 작동될 미고(MeeGo) 소프트웨어 플랫폼은 다양한 인터넷, 컴퓨팅 및 커뮤니케이션 경험과 함께, 시각적으로 풍부한 그래픽, 멀티태스킹 및 멀티미디어 성능, 최상의 애플리케이션 기능을 제공한다.

미고(MeeGo)가 다양한 종류의 기기에서 작동되기 때문에 소비자들은 기기 변경시 자신들이 좋아하는 애플리케이션을 그대로 유지할 수 있게 되고, 그 결과 기기 종류나 제조업체의 제약을 받지 않게 된다.

미고(MeeGo) 소프트웨어 플랫폼은 완벽한 오픈소스 프로젝트로 리눅스 재단(Linux Foundation)에서 운영하게 되며, 오픈소스 개발 모델의 우수 사례들을 통해 커뮤니티 참여를 촉진하게 된다.

인텔과 노키아는 각각 마에모(Maemo.org)와 모블린(Moblin.org) 회원들의 미고(MeeGo.com) 참여를 권장할 뿐 아니라 통신, 컴퓨팅 및 기타 연관 기업들의 폭 넓은 참여도 유도하고 있다. 개발자들은 Qt로 미고용 애플리케이션을 바로 제작할 수 있다. 미고(MeeGo)의 첫 번째 버전은 올해 2분기 출시될 예정이다.
인기기사 순위
여백
여백
(우)08503 서울특별시 금천구 가산디지털1로 181 (가산 W CENTER) 1713~1715호
TEL : 02-2039-6160  FAX : 02-2039-6163  사업자등록번호:106-86-40304
개인정보/청소년보호책임자:김선오  등록번호:서울 아 00418  등록일자:2007.08  발행인:김용석  편집인:김선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