06.16
주요뉴스
뉴스홈 > 비즈니스IT
다음-CJ 인터넷, 맞잡고 검색 시장 지배력 강화 나서
다음(대표 이재웅)과 CJ 인터넷(대표 정영종)은 지난 14일 손잡고 CJ 인터넷의 게임 포털 넷마블 플랫폼을 통해 다음 검색 서비스를 독점 제공, 운영키로 했다. 이를 통해 양사는 서비스 채널 확대 및 운영권 확보를 통해 시장 지배력을 강화한다는 전략이다.

이번 제휴에 따라 다음은 넷마블의 메인 페이지에 검색 서비스를 제공, 검색 서비스의 채널을 확대, 시장 지배력을 강화하게 된다. 뿐만 아니라 넷마블의 다양한 양질의 게임 서비스를 이용자들에게 제공함으로써 이용자 혜택 및 수익성을 높인다는 전략이다.
다음 게임 운영을 통해 발생하는 수익은 양사가 배분한다. 검색 서비스 제공을 통해 발생하는 수익은 다음에 귀속, 신규 수익 채널을 확보하게 된다.

CJ 인터넷은 다음사이트 내 게임 콘텐츠를 독점적으로 제공, 운영하게 돼 게임 플랫폼을 확대하게 된다. 운영은 싱글사이온(SSO) 방식을 사용, 양사 아이디로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게 할 예정이다. 양사는 양사 브랜드 가치와 마케팅 역량을 활용하는 방안도 모색 중이다.<안희권 기자>
인기기사 순위
여백
여백
(우)08503 서울특별시 금천구 가산디지털1로 181 (가산 W CENTER) 1713~1715호
TEL : 02-2039-6160  FAX : 02-2039-6163  사업자등록번호:106-86-40304
개인정보/청소년보호책임자:김선오  등록번호:서울 아 00418  등록일자:2007.08  발행인:김용석  편집인:김선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