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2.13
주요뉴스
뉴스홈 > 종합/정책
한ㆍ프랑스, 방송정책 교류협력 강화
방송통신위원회는 최시중 위원장이 지난 6일 프랑스를 방문해 향후 양국간 방송 분야의 정책협력을 강화해 나가기로 합의하고, 프랑스에서 추진 중인 디지털방송 전환 준비, 공영방송 개혁 및 미디어산업의 바람직한 발전방향 등에 대해 논의했다고 밝혔다.

최 위원장은 지난 6일 프랑스의 방송 규제기관인 CSA(시청각최고위원회)를 방문해 미셀 브와용 위원장을 만나 프랑스의 디지털 전환 추진 준비현황을 파악했다.

브와용 위원장은 프랑스에서 TV 시청자의 약 70%가 지상파방송을 시청하고 있으며, 2011년까지 디지털방송 전환이 성공적으로 진행되도록 정부와 민간이 함께 노력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또한, 디지털방송 전환으로 회수되는 주파수는 상당부분 디지털방송용으로 활용하고, 일부는 차세대 이동통신에 사용할 계획이며, 현재 주파수 회수ㆍ재활용 계획을 수립 중에 있다고 밝혔다.

브와용 위원장은 앞으로 양국간 방송정책에 대한 교류를 활성화해 방송 서비스의 선진화, 미디어 산업의 발전 등에 상호 기여하기를 희망했다.

이에 최 위원장은 오는 6월17일 서울에서 개최되는 '국제 방송통신 컨퍼런스' 행사에 브와용 위원장의 기조연설을 요청하고, 행사 기간 중 구.방송위원회와 CSA간에 맺었던 MOU를 계승해 양 기관 간에 새로운 MOU를 체결하기로 합의했다.

한편, 최 위원장은 6일 오후, 프랑스 문화커뮤니케이션부를 방문해 크리스틴 알바넬 장관을 면담하고, 프랑스의 공영방송 개혁과 미디어산업 발전방향 등에 대해 논의했다. 양 기관은 앞으로 미디어 관련 정책 교류를 확대하는 등 상호간에 협력활동을 강화해 나가기로 했다.


방송통신위원회 최시중 위원장과 크리스틴 알바네 프랑스 문화커뮤니케이션 장관 회담.




인기기사 순위
(우)08503 서울특별시 금천구 가산디지털1로 181 (가산 W CENTER) 1713~1715호
TEL : 02-2039-6160  FAX : 02-2039-6163  사업자등록번호:106-86-40304
개인정보/청소년보호책임자:김선오  등록번호:서울 아 00418  등록일자:2007.08  발행인:김용석  편집인:김선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