09.21
주요뉴스
뉴스홈 > 비즈니스IT
HP, “메인프레임서 유닉스 전환 사례 증가”금호타이어, 메리츠화재 등 소개…수십억에서 수백억 비용절감 주장
"최근 메인프레임 환경의 국내 기업들이 HP의 유닉스 서버로 전환해 비즈니스 민첩성을 강화하고 있는 사례가 늘고 있다."

한국HP(대표 최준근)는 15일 국내 금호타이어와 메리츠화재가 최근 메인프레임에서 HP 유닉스 서버인 인테그리티로 전환, 비용 절감 효과와 함께 유연성과 에너지 효율성을 높일 수 있었다고 발표했다.

이와 관련 HP는 금호타이어의 경우 메인프레임 환경에서 개방형 서버 아키텍처로의 마이그레이션을 통해 글로벌 경쟁력을 강화할 수 있게 됐다고 설명했다.

금호타이어는 기존 메인프레임 환경의 ERP 시스템을 HP 인테그리티 수퍼돔 상에 개발, 시스템 가용성과 확장성을 높였고 직원의 업무 효율성을 개선할 수 있었다는 것.

메리츠화재 역시 메인프레임에서 유닉스 서버인 수퍼돔으로 전환, 연간 3백만 달러(30억 원 이상)의 비용 절감 효과를 실현할 수 있었다고 HP 측은 강조했다.

메리츠는 HP의 모듈식 시스템을 통해 향후 5년간 소프트웨어 유지 관리 및 하드웨어 업그레이드 비용을 최대 1,600만 달러(160억 원 이상)까지 절약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강원무 HP APJ BCS 영업 총괄 이사는 "요즘처럼 불확실한 경제 상황에서 고객들은 메인프레임의 비유연성과 상승하는 비용 부담을 감당하기가 점점 힘들어진다고들 말한다"며, "HP의 고객들은 데이터센터를 유연성과 고가용성을 갖춘 HP Integrity 시스템으로 현대화함으로써, 상당한 비용 절감 효과를 거두고 있을 뿐만 아니라 비즈니스 민첩성과 에너지 효율성까지 높이고 있다"고 말했다.
인기기사 순위
여백
여백
(우)08503 서울특별시 금천구 가산디지털1로 181 (가산 W CENTER) 1713~1715호
TEL : 02-2039-6160  FAX : 02-2039-6163  사업자등록번호:106-86-40304
개인정보/청소년보호책임자:김선오  등록번호:서울 아 00418  등록일자:2007.08  발행인:김용석  편집인:김선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