08.12
뉴스홈 > 컴퓨팅
2009년 넷북, 전체 노트북 시장 17.2% 차지 전망2012년까지 연평균 140% 성장, 디스플레이뱅크 ‘넷북 시장 전망 및 사업 전략분석’ 보고서 발표
넷북 시장이 2009년에 전체 노트북PC 시장의 17.2%를 차지할 것으로 전망됐다.

디스플레이 시장 조사 기관인 디스플레이뱅크가 최근 발표한 '넷북 시장 전망 및 사업 전략분석' 리포트'에 따르면 2008년 전체 노트PC 시장의 11% 수준인 1,462만대 규모를 형성한 넷북 시장은 2009년에는 전년대비 80% 이상 성장한 2,632만대 규모에 이를 것으로 예상됐다.

또 업체별로는 대만의 Acer와 ASUSTek이 2008년 전체 넷북 출하량의 70% 이상을 차지했으며, 2009년에도 67% 이상을 차지할 것으로 전망됐다.

2007년 4분기부터 'Eee PC'라는 제품을 출하해 넷북 시장을 개척한 ASUSTek은 2008년 2분기까지 업체별 출하 순위 1위를 유지했으나 Acer가 'Aspire one'을 출시, 2008년 3분기에 점유율이 역전됐다. 2009년에도 Acer가 37.3%, ASUSTek이 33.2%의 점유율로 Acer가 1위를 유지할 전망이다.

디스플레이뱅크 구현서 선임 연구원은 "넷북 시장은 2012년까지 연평균 140%의 성장률을 보일 것으로 전망된다."고 말했다.

인기기사 순위
(우)08503 서울특별시 금천구 가산디지털1로 181 (가산 W CENTER) 1713~1715호
TEL : 02-2039-6160  FAX : 02-2039-6163  사업자등록번호:106-86-40304
개인정보/청소년보호책임자:김선오  등록번호:서울 아 00418  등록일자:2007.08  발행인:김용석  편집인:김선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