08.10
뉴스홈 > 비즈니스IT
“국내 행정기관 웹 접근성, 미국보다 우수”숙명여대 문형남 교수, 韓ㆍ中ㆍ美 웹 접근성 비교 평가
우리나라 주요 행정기관 웹사이트의 웹 접근성과 사용성이 세계최고 수준인 미국보다 높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다.

우리나라 행정기관 웹사이트의 웹 접근성이 미국보다 높다는 연구 결과가 발표된 것은 이번이 처음으로 행정기관의 웹 접근성과 사용성이 매우 우수한 반면, 포털과 신문사 웹사이트는 미국보다 낮으나 중국보다는 우수한 것으로 드러났다.

지난 2003년부터 2007년까지 5년간 행정기관 웹사이트 평가(진단) 사업을 수행한 웹사이트 평가 전문가인 숙명여대 정책ㆍ산업대학원 문형남 교수는 이같은 내용의 연구 결과 논문을 27일 중국 북경에서 열리는 '한ㆍ중 글로벌 e비즈니스 협력에 관한 국제 컨퍼런스'에서 발표한다.

문 교수는 이번 국제학술대회 논문 발표를 위해 한국과 중국 및 미국의 포털(5), 신문(3), 방송(3), 국가기관(3), 행정기관(13) 등 27개 주요 웹사이트의 웹 접근성과 사용성을 비교 평가했다.

평가는 6월 13일부터 19일까지 진행됐으며, 각국의 대표적인 순위사이트에서 분야별 상위 기관(기업)의 웹사이트를 대상으로 100페이지에 대해 웹 접근성 4개와 사용성 6개 등 10개 항목을 100점 만점으로 평가했다. 27개 주요 웹사이트의 평균 점수는 한국 82.3, 중국 72.1, 미국 83.0 으로 나타났다.

이번 평가 결과를 분야별로 보면, 포털에서는 싸이월드, 신문은 중앙일보, 방송은 KBS, 국가기관은 대법원, 행정기관은 보건복지가족부가 가장 우수한 것으로 조사됐다.

한편 이번 국제학술대회에는 한국에서는 국제e-비즈니스학회와 한국전자상거래학회 및 한국정보시스템학회 등이 참여하며, 한국 학자 34편의 논문과 중국 학자 8편의 논문이 발표된다.

한국, 중국, 일본 주요 웹사이트의 웹 접근성과 사용성 평가 결과


한국

중국

미국

사이트명

점수

사이트명

점수

사이트명

점수

포털(5)

싸이월드

80

Baidu

74

Windows Live

90



야후코리아

76

소후

74

MSN

80



네이버

74

163

74

야후

78



다음

74

QQ

70

구글

78



엠파스

70

Sina

62

You Tube

76

분야 평균


75


71


80

신문(3)

중앙일보

78

중국신문사

72

New York Times

84



조선일보

74

인민일보

70

USA Today

82



동아일보

66

신화

66

The Wall Street Journal

72

분야 평균


73


69


79

방송(3)

KBS

76

북경

86

NBC

88



MBC

74

중앙

84

CNN

82



SBS

72

심천

84

ABC

72

분야 평균


74


85


81

국가기관(3)

대법원

92

전국인민대표회의

76

대법원

90



국회

86

중앙인민정부

70

의회

90



청와대

80

최고인민법원

70

백악관

86

분야 평균


86


72


89

행정기관(13)

보건복지가족부

100

임업부

88

농무부

90



법무부

98

공안부

78

상무부

82



외교통상부

98

농업부

76

국방부

76



지식경제부

92

외교부

76

교육부

86



기획재정부

90

국토자원부

74

에너지부

84



교육과학기술부

90

교통운수부

72

보건후생부

86



행정안전부

90

정보산업부

72

주택도시개발부

84



국방부

88

사법부

70

내무부

90



노동부

86

건설부

68

노동부

84



국토해양부

82

교육부

66

국무부

86



여성부

80

과학기술부

62

교통부

84



농림수산식품부

78

상무부

58

재무부

80



통일부

76

철도부

54

재향군인원호부

80

분야 평균


88


70


84

전체 평균


82.3


72.1


83.0







인기기사 순위
여백
여백
(우)08503 서울특별시 금천구 가산디지털1로 181 (가산 W CENTER) 1713~1715호
TEL : 02-2039-6160  FAX : 02-2039-6163  사업자등록번호:106-86-40304
개인정보/청소년보호책임자:김선오  등록번호:서울 아 00418  등록일자:2007.08  발행인:김용석  편집인:김선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