07.15
뉴스홈 > 컴퓨팅
VM웨어, 아태지역 파트너 생태계 확대…비즈니스 연속성 지원기업 비즈니스 지원 위해 4가지 접근방식 기반으로 4가지 솔루션 제시
   

[아이티데일리] VM웨어(CEO 팻 겔싱어)가 아태지역 파트너 생태계 확대에 박차를 가한다. 고객이 비즈니스를 연결하고, 가속화하며, 확장 및 보호할 수 있도록 더 많은 지원을 하겠다는 계획이다.

최근 재택근무가 늘어남에 따라 VM웨어는 파트너와 함께 엔터프라이즈 모빌리티(Enterprise Mobility)를 가속화해, 국내를 포함한 아태지역 내 기업의 비즈니스 연속성과 성장을 돕겠다고 26일 밝혔다. 

VM웨어는 4가지 접근 방식을 기반으로, 기업의 비즈니스 연속성을 지원하는 4가지 주요 솔루션을 통해 기업이 운영의 어려움을 최소화하면서 신속하게 비즈니스 연속성 계획을 구현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는 계획이다.

VM웨어는 기업들이 ▲연결성 ▲가속성 ▲확장성 ▲보안성 등 4가지를 확보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먼저 연결성 측면에서는 ‘디지털 워크스페이스 솔루션’을 통해 직원이 기업용 혹은 개인용 디바이스에서 필수 애플리케이션에 매끄럽게 접근할 수 있도록 지원할 계획이다. 또한 원격 연결이 증가하는 환경에서도 기업의 애플리케이션 성능이 더욱 높아질 수 있도록 가속성 측면에서도 힘쓸 예정이다. 재택근무 인력의 온라인 접속과 요구 사항이 증가할 때 빠르고 탄력적인 용량 확장도 지원한다. 마지막으로 원격 접근시 모든 엔드포인트에서 기업의 자산을 보호하도록 지원할 계획이다.

아태지역의 모빌리티를 강화하기 위해 최근 VM웨어는 포트폴리오 업데이트를 발표했다. 먼저 ‘VM웨어 워크스페이스 원(Workspace ONE)’은 개인 휴대폰, 데스크톱, 노트북 등의 모든 기기에서 안전한 디지털 워크스페이스를 제공한다. 또한, 재해복구 서비스(Disaster-Recovery-as-a-Service)의 이점을 활용한 클라우드 컴퓨팅 솔루션은 높은 접근성을 지원한다.

또한, ‘VM웨어 워크스페이스 원’이 제공하는 디지털 워크스페이스 플랫폼 상에서 사용자는 ‘VM웨어 호라이즌(Horizon)’을 통해 윈도우 디바이스 없이 데스크톱에 원격으로 접속할 수 있다.

‘VM웨어 SD-WAN by 벨로클라우드’를 통해 기업은 클라우드 서비스 혹은 프라이빗 데이터센터 환경에 고성능의 지점 액세스(branch access)를 빠르게 배포하고 네트워크를 신속히 확장해 언제 어디서든 직원들에게 주요한 리소스에 대한 최적화된 액세스를 제공할 수 있다.

‘VM웨어 카본 블랙 클라우드’를 통해서는 머신 러닝과 행동 분석 기능을 통해 보안 팀이 실시간으로 위협, 취약점 혹은 위험한 시스템 설정을 감지하고 대응 및 예방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이를 통해 기업 엔드포인트와 워크로드를 보호하고 원격 업무에 필요한 디지털 워크스페이스를 제공할 계획이다.

우마 타나 바라신감(Uma Thana Balasingam) VM웨어 부사장은 “지금 기업들은 전례 없이 어려운 환경 속에 처해있으며 향후 일하는 환경은 이전과 같지 않을 것”이라며, “뉴노멀 시대에 기업은 직원이 언제 어디서나 안전한 환경에서 매끄럽게 일할 수 있도록 지원해야 한다”고 말했다.

이어 그는 “우리의 파트너는 믿을 수 있는 조력자로서 VM웨어 고객들이 새로운 환경에 적응하고 성장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지원한다. VM웨어 파트너는 원격 근무 환경을 실현하고 클라우드와 애플리케이션 인프라 아키텍처를 구축하며 내재적 보안 솔루션을 신속하게 제공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인기기사 순위
(우)08503 서울특별시 금천구 가산디지털1로 181 (가산 W CENTER) 1713~1715호
TEL : 02-2039-6160  FAX : 02-2039-6163  사업자등록번호:106-86-40304
개인정보/청소년보호책임자:김선오  등록번호:서울 아 00418  등록일자:2007.08  발행인:김용석  편집인:김선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