07.08
주요뉴스
뉴스홈 > 비즈니스IT
메조미디어, 중국 6개 미디어사와 광고 판매 계약 체결텐센트·아이치이·유쿠·도우인 등과 협력해 국내 광고주의 성공적인 중국 진출 지원
   

[아이티데일리] 메조미디어(대표 이성학)는 중국 주요 6개 미디어사와 공식 광고 판매 대행 계약을 체결했다고 23일 밝혔다.

이번 광고 판매 대행 계약을 체결한 6개 미디어사는 ▲텐센트(Tencent) ▲아이치이(iQIYI) ▲유쿠(YOUKU) ▲도우인(抖音) ▲마펑워(Mafengwo) ▲유니온페이 스마트(UnionPay Smart) 등이다. 메조미디어는 광고주의 분야별 커뮤니케이션 전략에 따라 메신저, 동영상 플랫폼, SNS, DSP(Demand Side Platform) 등으로 구분해 광고 집행을 돕는다.

메조미디어는 6개 미디어의 공식 광고 판매 대행사로서, 한국 기업이 중국을 타깃으로 캠페인을 집행할 때 커뮤니케이션 절차를 최소화하고 합리적인 가격에 광고 지면을 제공한다. 이를 통해 중국 내 주요 미디어가 가진 영향력에 메조미디어가 보유한 광고 집행·운영 전문성을 더해 국내 광고주의 성공적인 중국 진출을 지원한다는 방침이다.

메신저 분야에서는 중국 IT기업 텐센트의 대표 메신저 ‘위챗(WeChat)’과 ‘큐큐(QQ)’를 활용해 ▲배너·동영상 광고 ▲사용자 데이터 기반 타기팅 광고 ▲기업 전용 페이지 개설·운영 등의 서비스를 제공한다. 지난해 말 기준 ‘위챗’과 ‘큐큐’의 월간 이용자 수(MAU)는 각각 약 11억 5,000만 명, 7억 2,000만 명에 달한다.

동영상 플랫폼 중에서는 동영상 스트리밍 서비스를 제공하는 바이두(Baidu) 산하 아이치이 및 알리바바(Alibaba) 계열 유쿠와 협업한다. ▲바이두 검색 데이터를 연동한 타기팅 광고 ▲웹드라마·웹예능 오리지널 콘텐츠 제작 ▲중국 현지 인플루언서 제휴 등 다양한 마케팅 활동을 지원한다. 지난해 12월 기준 ‘아이치이’ 서비스의 일 평균 사용자 수(DAU)는 약 7억 명이다. 월간 이용자 수(MAU) 4억 명을 돌파한 유쿠의 동영상 광고도 집행할 수 있다.

SNS 분야에서는 쇼트 클립 플랫폼 ‘도우인’과 중국 여행 정보 공유 커뮤니티 플랫폼 ‘마펑워’에 광고를 집행한다. 도우인과 마펑워의 지난해 12월 기준 월간 이용자 수(MAU)는 각각 4억명, 1억 2,000만 명에 달한다.

유니온페이의 자회사 유니온페이 스마트의 데이터를 활용한 광고 경쟁력도 강화했다. 광고주는 유니온페이 스마트가 보유한 약 9억 명의 비식별 사용자 구매 데이터 기반 DSP(Demand Side Platform)를 활용해 구매력이 높은 타깃에게 맞춤형 광고 집행이 가능하다.

이 외에도 텐센트가 보유한 ▲OTT(Over The Top) ‘텐센트 비디오(Tencent Video)’ ▲뉴스피드 플랫폼 ‘칸디안(Kandian)’ ▲음악 스트리밍 플랫폼 ‘큐큐 뮤직(QQ Music)’ 등에도 광고를 노출할 수 있다.

인기기사 순위
여백
여백
(우)08503 서울특별시 금천구 가산디지털1로 181 (가산 W CENTER) 1713~1715호
TEL : 02-2039-6160  FAX : 02-2039-6163  사업자등록번호:106-86-40304
개인정보/청소년보호책임자:김선오  등록번호:서울 아 00418  등록일자:2007.08  발행인:김용석  편집인:김선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