06.02
뉴스홈 > 컴퓨팅
“‘웹엑스’ 사용량 증가 따라 사이버 보안 솔루션 사용량 급증”3월 간 7천 3백만 건 ‘웹엑스 미팅’ 진행…코로나19 이전 대비 하루 최대 사용량 2배↑
   
▲ 시스코의 ‘웹엑스 미팅’PC 버전

[아이티데일리] 시스코 시스템즈(시스코)는 코로나19 확산으로 인해 자사의 화상회의 솔루션 ‘시스코 웹엑스(Webex)’의 사용량 증가와 함께 기업들의 사이버 보안 솔루션 사용량 역시 급증하고 있다고 8일 밝혔다.

지난 3월 한 달 동안 ‘웹엑스 미팅’ 사용량은 약 7천 3백만 건을 넘어섰으며, 하루 최대 사용량은 420만 건으로 코로나19 사태 이전 평균 하루 최대 사용량 대비 2배 이상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한 달간 총 사용자 수는 3억 2천 4백만 명, 하루 최대 신규 온라인 가입자 수는 24만 명을 기록했다. 3월 한 달간 ‘웹엑스 미팅’의 총 이용 시간 또한 140억 분으로 지난 2월 대비 2배 이상 상승했다.

‘시스코 웹엑스’는 기업을 비롯한 정부, 교육 및 의료 등 기관에서 활발히 사용되고 있는 협업 플랫폼이다. 특히, 최근 코로나19 확산으로 수요가 높아지며 아태지역에서는 3.5배, 미주에서 2.5배, 유럽에서 4배의 성장세를 기록한 바 있다.

한편 시스코는 코로나19를 공격 테마로 사용하는 악성 도메인과 피싱 공격을 비롯해, 화상회의 솔루션의 잠재적 보안 취약점을 악용해 사용자들의 애플리케이션과 데이터 접근을 노리는 각종 위협들이 발생하고 있어 사이버 보안에 대한 각별한 주의와 관리가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이에 시스코는 ‘웹엑스’ 사용자들의 보안을 최우선으로 삼고, 사용자들이 언제 어디서나 안전하게 작업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데 주력하고 있다.

시스코는 코로나19 대응을 위한 지원책으로 지난 3월 10일 자사의 보안 솔루션 무료 라이선스 확장을 발표했다. 보안 솔루션 지원 확장 발표 이후 9백만 명 이상이 시스코 보안 솔루션을 사용하기 시작했으며, 사용자 수는 매일 가파르게 상승하고 있다. 시스코 보안 팀은 지속적으로 증가하는 기업들의 원격 근무로 인해 보안 지원 요청이 코로나19 확산 이전 대비 매주 최소 10배 이상 증가하고 있다고 밝혔다.

특히, 3월 9일부터 30일까지 ‘시스코 애니커넥트(VPN)’의 무료 체험 신청 수는 2019년 발생한 전체 무료 체험 신청 수의 240%를 넘어섰으며, 3월 23일부터 30일까지 온라인을 통한 ‘시스코 엄브렐라(DNS 계층 보안)’ 무료 라이선스 신청 수는 평균 대비 100% 증가했다. 국내 출시 전인 다중 인증(MFA) 솔루션 ‘듀오 시큐리티(Duo Security)’는 3월 23일부터 30일까지 전 세계 3천 3백 명의 신규 기업 사용자를 확보했으며, 주간 가입률은 200%까지 증가했다.

조범구 시스코코리아 대표는 “전 세계를 강타한 코로나19로 인해 협업 솔루션 도입이 촉진되고 있으며, 바이러스가 잠식된 후에도 이전으로 돌아가기보단 현 트렌드를 유지하며 원격 근무가 점차 확산될 것으로 내다본다”며, “원격 근무 시 데이터 보호, 안전한 커뮤니케이션 등 보안이 최우선시 되는 만큼 시스코는 강력한 보안 기능을 제공함으로써 원격 근무 문화가 자리 잡도록 기여하는 데 초점 맞출 계획”이라고 말했다.

인기기사 순위
(우)08503 서울특별시 금천구 가산디지털1로 181 (가산 W CENTER) 1713~1715호
TEL : 02-2039-6160  FAX : 02-2039-6163  사업자등록번호:106-86-40304
개인정보/청소년보호책임자:김선오  등록번호:서울 아 00418  등록일자:2007.08  발행인:김용석  편집인:김선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