05.27
뉴스홈 > 모바일
모바일 홈쇼핑 이용자 2명 중 1명, ‘미리 주문’ 경험 있다‘패션/잡화’ 가장 많이 이용…혜택에 따라 ‘미리 주문’ 적극 이용하겠다는 의견 높아
   
▲ ‘홈쇼핑모아’ 이용자 대상 ‘미리 주문’ 관련 설문조사 결과

[아이티데일리] 모바일 홈쇼핑 이용자 2명 중 1명은 홈쇼핑 상품을 실제 방송시간보다 일찍 주문한 경험이 있는 것으로 조사됐다.

버즈니(대표 남상협, 김성국)가 자사 모바일 홈쇼핑 포털 앱 ‘홈쇼핑모아’ 이용자 4,550명을 대상으로 진행한 설문조사 결과를 27일 공개했다.

전체 응답자의 46.7%는 방송이 예정되어 있는 홈쇼핑 상품을 미리 주문한 경험이 있다고 답했다. 미리 주문한 상품은 ‘패션/잡화(27.4%)’가 가장 많았으며, 이어 ‘화장품/미용(24%)’, ‘식품/건강(19.3%)’, ‘생활/주방(18.3%)’, ‘가전/디지털(5.8%)’, ‘기타(5.2%)’ 순으로 나타났다.

방송시간 전 미리 주문한 이유로는 ‘구매하려는 상품의 방송시간에 방송 시청을 할 수 없어서’라는 의견이 37.7%로 가장 많았다. 이어 ‘방송 예정 시가까지 기다리기 힘들어서’라는 의견이 23.7%로 뒤를 이었고, ‘방송 중 구매와 비교해 혜택이 동일해서(22.3%)’, ‘방송 시 구매하면 매진될 우려(15.8%)’ 등의 의견도 있었다.

특히 홈쇼핑 상품을 미리 주문하는 것이 본 방송보다 추가로 혜택이 주어진다면 ‘항상 미리 주문할 것’이라는 의견이 53.8%로 집계됐다. ‘평소보다 미리 주문을 더 많이 이용할 것’이라는 의견도 36%로 나와 추가 혜택에 따라 미리 주문을 적극 이용하겠다는 의견이 높았다.

문한솔 버즈니 모아애드 팀장은 “모바일 홈쇼핑이 증가하면서 검색이나 통합 편성표를 통해 홈쇼핑 방송을 미리 확인하고 주문하는 이들이 증가하고 있다”며, “홈쇼핑 상품을 미리 주문 시 이용자에게 좀 더 많은 혜택이 돌아갈 수 있도록 다양한 이벤트와 프로모션을 준비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한편 버즈니는 오는 28일까지 ‘얼리버드 퀴즈’ 이벤트를 진행한다. 해당 이벤트는 ‘홈쇼핑모아’ 앱으로 누구나 참여 가능하며, 앱 상에서 특정 퀴즈의 정답을 맞추면 된다. 퀴즈 정답자 중 20명을 추첨해 신세계백화점 상품권 1만원을 증정한다.

인기기사 순위
(우)08503 서울특별시 금천구 가산디지털1로 181 (가산 W CENTER) 1713~1715호
TEL : 02-2039-6160  FAX : 02-2039-6163  사업자등록번호:106-86-40304
개인정보/청소년보호책임자:김선오  등록번호:서울 아 00418  등록일자:2007.08  발행인:김용석  편집인:김선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