05.28
뉴스홈 > 비즈니스IT
비트컴퓨터 컨소시엄, ‘진료정보교류시스템 확산 및 기능개선사업’ 수주진료정보교류 개인정보제공 동의 환자는 진료기록사본 서류 없이 진료의뢰·회송 가능
   

[아이티데일리] 비트컴퓨터 컨소시엄은 ‘진료정보교류시스템 확산 및 기능개선 사업’에 주관 사업자로 선정됐다고 19일 밝혔다.

보건복지부와 사회보장정보원이 주관하는 이 사업은 진료의 연속성을 보장하고 환자 안전성을 강화하기 위해 의료기관간 진료 기록을 진료에 참조할 수 있도록 진료 정보를 전자적으로 공유하는 서비스다. 공유 대상 정보는 환자정보, 진료기록, 검사정보로 구분되며 진료정보교류 개인정보제공에 동의한 환자는 별도의 진료기록사본 서류 없이도 진료의뢰·회송이 가능하다.

올해는 참여 의료기관 확산을 통한 진료정보교류 활성화, 시스템 기능 개선을 통한 환자 및 의료기관 이용 편의성 향상, 응급환자 전원 연계를 통한 안전한 전원 환경 마련에 중점을 뒀다.

세부적으로는 지난해까지 2,412개 의료기관이 참여했던 사업에 올해 1,983개 의료기관을 신규 참여시켜 총 4,395개 기관으로 참여 의료기관을 늘리고, 문서저장소도 10개소에서 3개소를 늘려 13개소로 확장한다. 또한 진료정보교류시스템과 협력 의료기관 EMR 기능, 영상정보교류 연계모듈 적용 및 고도화, 관리자 및 포털 기능을 개선해 이용 편의성을 향상시킨다는 계획이다. 응급환자전원 시에도 진료정보교류와 연계해 응급환자의 신속한 전원과 정확한 진료 이력 참조로 안전한 응급환자 진료 환경을 제공할 수 있다.

이를 위해 응급환자전원소견서 교류서식을 개발, 적용하고 광주·전남·울산 지역 응급의료기관 및 국립중앙의료원 중앙응급센터와 연계해 시범 적용한다.

비트컴퓨터 컨소시엄에는 비트컴퓨터, 이지케어텍, 아이알엠 등 3개사가 참여한다. 주관사업자인 비트컴퓨터는 사업총괄 및 사업 관리와 EMR 기능개선, 참여 의료기관 확산 등을 담당하고, 이지케어텍은 표준 연계 플랫폼, 시스템 기능개선, 관리자 및 포털 기능개선 등을, 아이알엠이 영상정보 교류 적용 및 고도화를 맡게 된다. 총사업비는 36억 원이며, 사업기간은 8개월이다.

사회보장정보원측은 “참여 의료기관이 약 4,400여 개소로 시스템의 확산이 이루어지고 기능 개선이 마무리되면 진료정보교류 서비스 이용 접근성이 향상되고, 안전한 응급 환자 전원 환경이 제공될 뿐 아니라 의료기관간 협진 강화와 의료서비스 품질을 향상시킬 것”이라고 전망했다.

정부는 이러한 진료정보교류를 위한 시범사업을 2009년부터 지속적으로 추진해 왔으며, 2016년부터 지난해까지 3차에 걸쳐 진료정보교류 확산 사업을 시행해 거점 의료기관 33개소와 협력의료기관 2412개소가 사업에 참여하고 있다.

전진옥 비트컴퓨터 대표는 “앞서 2016년부터 참여한 선행 사업의 경험을 잘 살리고, 사업에 참여했던 많은 의료정보업체, 의료기관, 거점병원 간 협력을 통하여 정부가 중점 추진하고 있는 사업이 성공적으로 추진되도록 최선을 다 하겠다”며, “향후 스마트 의료, 데이터 인프라 구축 등을 통해 우리나라 의료 산업이 한 단계 도약할 것”이라고 밝혔다.

인기기사 순위
여백
여백
(우)08503 서울특별시 금천구 가산디지털1로 181 (가산 W CENTER) 1713~1715호
TEL : 02-2039-6160  FAX : 02-2039-6163  사업자등록번호:106-86-40304
개인정보/청소년보호책임자:김선오  등록번호:서울 아 00418  등록일자:2007.08  발행인:김용석  편집인:김선오